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시, 로봇·드론 인재육성 나선다…교육비 전액 지원

송고시간2022-07-03 11:15

댓글

하반기 총 200명 규모 교육과정 개설…실습 병행

'서울 로봇 아카데미' 홍보 포스터
'서울 로봇 아카데미' 홍보 포스터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서울시가 신산업 동력으로 손꼽히는 로봇과 드론 분야 인재 육성에 나선다.

서울시는 로봇과 드론 분야 인재 육성 교육과정을 올해 하반기부터 강남구 개포디지털혁신파크에서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시 차원에서 이 분야의 교육 인재 프로그램을 직접 설계해 진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시는 1인당 500만∼600만원 상당의 교육비를 전액 지원한다. 교육비 지원은 교육생의 적극적인 교육 참여를 위해 입교 시 교육비의 일부를 본인부담금(20만원)으로 예치하고, 수료기준을 충족한 자에 한해 환급하는 '교육비 예치환불제' 방식으로 이뤄진다.

로봇 분야 교육은 '서울 로봇 아카데미'라는 이름으로 총 100명 규모로 진행된다. 교육 기간은 최대 12주, 200시간이다.

기업 현장 수요조사를 거쳐 설계된 ▲ RPA(로봇 자동화) 개발자 ▲ 모바일로봇 기반 서비스 SI(시스템 통합) ▲ 협동로봇 SI 코디네이터 등 3개 전문과정으로 운영되며, 로봇기업 인턴십과도 연계된다. 실제 업무에 투입됐을 때 현장 적응력을 높이고자 실내외 자율주행 모바일 로봇, 다관절 로봇 등 산업용 로봇장비와 기자재를 활용한 실습을 병행한다.

강사와 멘토로는 로봇 산·학·연 전문가와 두산로보틱스, 쿠카로보틱스코리아, 한국오므론제어기기 등 로봇 기업의 대표 및 현직 개발자 등이 참여한다.

로봇 분야에 관심 있는 기본 정보기술(IT) 소양을 갖춘 일반 시민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1기 과정의 RPA 개발자 양성 교육은 이달 18일까지 홈페이지(http://www.seoul-robotacademy.kr)에서 신청하면 된다.

드론 교육은 '서울 드론 아카데미'라는 이름으로 4개 기수, 총 100명 규모로 진행된다.

교육과정은 ▲ 드론 설계 및 제작 ▲ 소프트웨어 개발 ▲ 취·창업 실무프로젝트 등 3개로 나뉘며 교육 기간은 9주, 총 200시간이다.

특히 교육 과정에 실무 프로젝트를 40시간 편성해 취·창업으로의 연계성을 높였다.

서울 드론 아카데미 1·2기 교육생은 이달 4∼20일 홈페이지(http://www.seouldroneedu.kr)에서 모집한다. 드론 분야에 관심 있는 대학생, 취업준비생,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bryoo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