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개장 첫 주말 보령 대천해수욕장에 13만명 넘게 몰려

송고시간2022-07-03 15:20

댓글

태안 28개 해수욕장에도 개장 첫날 3만9천명

보령 대천해수욕장에 몰린 피서객
보령 대천해수욕장에 몰린 피서객

(보령=연합뉴스) 보령과 태안지역 해수욕장이 충남 도내에서 가장 이른 2일 본격 개장한 가운데 첫날 보령 대천해수욕장에 12만2천300명, 태안 28개 해수욕장에 3만9천명의 피서객이 몰렸다. 휴일인 3일에는 낮 1시 기준 대천해수욕장에 9천여명의 피서객이 찾았다. 사진은 개장 첫날 대천해수욕장 모습. 2022.7.3 [보령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chu2000@yna.co.kr

(보령·태안=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충남에서 가장 먼저 문을 연 보령과 태안지역 해수욕장에 주말을 맞아 많은 피서 인파가 몰렸다.

3일 보령시와 태안군에 따르면 전날 개장한 서해안 최대 해수욕장인 대천해수욕장에 개장 첫날 하루 12만2천300명이 찾아와 인산인해를 이뤘다.

3일에도 낮 1시 기준 9천여명이 물놀이를 즐겼다.

만리포와 꽃지, 몽산포 등 태안 28개 해수욕장에서도 개장 첫날(2일) 3만9천명이 피서를 즐겼다.

보령 무창포와 서천 춘장대, 당진 왜목마을·난지도 해수욕장은 오는 9일부터 피서객을 맞는다.

일선 시·군은 코로나19 거리두기 해제 후 첫 피서철이어서 개장 기간 해수욕객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보고 관계기관과 함께 안전·환경·위생·교통, 편의시설 제공, 바가지요금 근절 등 분야별 조치를 강화하고 있다.

jchu2000@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