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尹국정수행, 긍정 44.4% 부정 50.2%…2주연속 부정이 앞서"

송고시간2022-07-04 08:12

댓글

리얼미터 여론조사…"정당 지지도, 국힘 43.5% 민주 40.3%"

"연이은 저점 경신…당내 갈등, '임금인상 자제' 발언 등 영향"

리얼미터 여론조사 결과
리얼미터 여론조사 결과

리얼미터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평가에서 부정 평가가 긍정 평가를 앞선다는 리얼미터 여론조사 결과가 4일 또 나왔다.

직전 주에 부정 평가가 긍정 평가를 앞지르는 이른바 데드크로스가 발생한 데 이어 2주 연속 부정 평가가 앞서는 결과가 나온 것이다.

리얼미터가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일까지(6월 5주차)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2천51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이 '국정 수행을 잘하고 있다'는 응답은 44.4%,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50.2%로 집계됐다.

직전 조사인 6월 4주째 때보다 긍정 평가는 2.2%포인트 줄었고, 부정 평가는 2.5%포인트 증가했다.

긍정 평가와 부정 평가 간 차이는 5.8%포인트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서 ±2.0%포인트) 밖이다. 윤 대통령의 나토 방문 정상외교에도 불구하고 반전을 이루지 못했다.

리얼미터 여론조사에서 오차범위 밖에서 부정 평가가 긍정 평가를 앞선 것은 윤 대통령 취임 이후 처음이다. 6월 4째주 조사에서는 긍정 46.6%, 부정 47.7%로 격차(1.1%p)가 오차범위 내였으며, 취임 후 첫 데드크로스였다.

이번 조사에서 권역별로 보면 긍정 평가는 직전 조사 대비 대구·경북(6.9%p↓), 광주·전라(6.6%p↓), 인천·경기(3.8%p↓), 대전·세종·충청(3.3%p↓) 등에서 떨어졌다. 서울에서는 긍정 평가가 2.6%포인트 올랐다.

같은 기간 연령대별론 50대(7.1%p↓), 30대(2.9%p↓), 60대(2.9%p↓), 70대 이상(1.0%p↓) 등에서 긍정 평가가 하락했고, 20대에선 긍정 평가가 2.2%포인트 올랐다.

윤석열 대통령 영접하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윤석열 대통령 영접하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9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이페마(IFEMA)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한미일 정상회담에 앞서 윤석열 대통령을 영접하고 있다. 2022.7.3 [대통령실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jeong@yna.co.kr

이번 조사에서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이 43.5%, 더불어민주당이 40.3%를 기록했다.

직전 조사와 비교하면 국민의힘은 1.3%포인트 하락했고, 민주당은 0.8%포인트 상승했다. 정의당은 0.2%포인트 오른 4.4%로 집계됐다.

배철호 수석전문위원은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윤 대통령 긍정평가와 국민의힘 지지율이 조정 없는 하락을 보이면서 연이은 저점을 경신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배 수석전문위원은 "한덕수 국무총리와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의 '전 정권 알박기 인사 탓'은 국민정서와 동떨어진 발언으로 평가된다"며 "여기에 당 윤리위를 앞둔 이준석 대표 갈등은 대통령 평가와 당 지지율을 동시에 잃은 요인으로 평가된다"고 밝혔다.

이어 "추경호 경제부총리의 '임금 인상 자제' 발언은 고물가·고금리 상황에서 국민 감수성을 세심하게 살피지 않은 것으로 보이며,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의 선관위 수사 의뢰도 악재로 작용했다"고 덧붙였다.

이번 조사는 무선(97%)·유선(3%)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3.5%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yoon2@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yoon2@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wis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