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거석 전북교육감 취임 "아이들 적성 찾아 꿈 키우도록 돕겠다"

송고시간2022-07-04 16:19

댓글

"학력 신장은 학생 본분·학교 존재 이유…전국 상위권 견인" 강조

 서거석 교육감 취임선서
서거석 교육감 취임선서

[전북도교육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서거석 전북도 교육감은 4일 오후 전주교육문화회관에서 취임식을 하고 "도민과 소통과 협치로 전북교육을 살리겠다"며 "학생 중심의 미래 교육을 통한 전북교육 희망의 대전환을 이뤄내겠다"고 밝혔다.

서 교육감은 "무엇보다 아이들이 적성을 찾아 꿈을 키워가도록 돕겠다"면서 "실력과 인성을 키우는 교육, 소통과 협치의 교육, 도민에게 기쁨과 희망을 드리는 교육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또한 "교실 혁명과 미래 교육으로 희망찬 미래를 활짝 열겠다"고 피력했다.

그는 기초·기본 학력 신장과 관련해 "학력을 말하면 참교육이 아닌 것처럼 매도하는 것은 잘못이다. 학력을 키우는 것은 학생의 본분이고 학교가 존재하는 이유"라면서 "전북 학생들 학력을 전국 상위권으로 끌어올리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다음 학기에는 학생의회가 출범할 것으로 기대하며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학생자치 활성화와 민주시민교육 추진 의지를 보였다.

서 교육감은 학부모 학교 활동 지원, 교사·교직원의 교육활동 보호 조례 제정, 교육청 슬림화로 학교 현장 지원체계 강화, 민주·평화·기후·생태·환경·인권 교육, 교육 단체·노조와 협력 등도 약속했다.

서 교육감은 "교육 가족은 물론 도민이 '침체한 전북교육을 살려라, 교육 현장에 활력을 불어넣어라, 학생들 학력을 끌어올려라'라는 막중한 임무를 주셨다"면서 "혼신의 노력으로 맡겨진 소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 팻말 든 전북 교육감과 도지사
손 팻말 든 전북 교육감과 도지사

[전북도교육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