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광주 문화단체 "김광진 문화경제부시장 내정, 강력 유감"

송고시간2022-07-05 15:31

댓글
김광진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내정자
김광진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내정자

[광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민선 8기 첫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으로 김광진 전 의원이 내정된 데 대한 지역 문화계의 비판이 나왔다.

지역문화교류호남재단은 5일 논평을 내고 "강기정 시장의 문화경제부시장 인사에 강력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재단은 "이번 인사를 지켜보면 강기정 시장의 문화정책 비전, 철학은 고사하고 그가 문화경제부시장제 도입 취지를 제대로 이해하는지 근본적인 의구심이 들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재단은 "문화경제부시장 인선 기준을 중앙 정부와의 관계, 예산 확보의 용이성 차원에서만 접근하는 것에 우려를 표한다"며 "문화도시를 지향하는 도시가 지녀야 할 가치와 철학의 빈곤만 대내외에 확인해주는 부끄러운 자화상"이라고 평가했다.

재단은 "현실적으로 문화경제부시장제 도입 취지에 부합한 인사가 어려우면 솔직하게 정무(경제)부시장 제로 환원하면서 이해를 구하는 것이 정도"라며 "더는 문화경제부시장 직제가 지역 문화계의 희망 고문이 되지 않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19대 국회의원(비례)을 지낸 김광진 부시장은 강 시장 선거대책위원회 위원장, 인수위원회 위원 등을 맡았다.

임용 결격 사유 유무 등 신원 조회를 거쳐 공식적으로 임명된다.

강 시장은 "민주당 의원, 초선 의원들과 많은 관계가 있어 국회 통로가 될 수 있다"며 "국회 국방위원회에 4년 있으면서 군사·국방에 인적 네트워크가 있고 군 공항 이전 관련해 여러 준비를 했다"고 발탁 이유를 설명했다.

sangwon700@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