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한총리 "당정 원팀…尹정부 성공적 국정운영 뒷받침"

송고시간2022-07-06 12:07

댓글

"한국은행, 금융 정상화 위한 조치 할 수밖에 없다"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서울=연합뉴스) 한덕수 국무총리가 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열린 고위 당정 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7.6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6일 "앞으로 당·정이 원팀이 돼 윤석열 정부의 성공적 국정 운영을 뒷받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이날 서울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진행한 윤석열 정부 첫 고위 당정협의회에서 "여·야·정이 함께 머리를 맞대고 국정을 논의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될 수 있도록 당의 협조를 받아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한 총리는 특히 "대내외 경제 여건이 매우 어렵다"면서 "어떠한 상황에서 우리가 경제를 (전 정부로부터) 인수를 받았든 이 문제를 해결해야 하는 것은 우리의 책임"이라고 강조했다.

한 총리는 국내 경제문제 해결을 위해 한국은행의 물가상승 억제책, 재정건전성 회복 등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뜻을 내비쳤다.

한 총리는 "세계적인 인플레이션 압력을 완화하기 위해 중앙은행은, 한국은행은 불가피하게 필요한 금융을 정상화하기 위한 조치를 할 수밖에 없다"며 "재정도 건전성을 회복하지 않으면 짧은 시간 안에 우리의 대외 신인도가 떨어지고, 국가의 위기관리 능력은 현저하게 훼손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정부는 이러한 어려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매크로(거시) 정책과 마이크로(미시) 정책을 국민들에게 다소 어려움이 있지만 과감하게 추진하려 한다"고 설명했다.

첫 고위 당정 협의회
첫 고위 당정 협의회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6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열린 윤석열 정부 첫 고위 당정 협의회에서 참석자들이 대화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준석 대표, 한덕수 총리, 권성동 원내대표, 성일종 정책위의장, 송언석 원내수석부대표. 2022.7.6 kimsdoo@yna.co.kr

이어 "이 어려운 문제를 아무도 조그만치의 희생과 분담이 없이 자동적으로 또 아주 원활하게 해결되리라, 이렇게 기하는 것은 어려운 것 같다"고 필요성을 강조했다.

한 총리는 "국민에게 투명하게 현재 처한 상황을 설명하고 우리가 무슨 희생을 해야 하는지, 지금 이 희생을 하면 앞으로 그 결과가 훨씬 더 좋은 득으로 국민에게 몇 배 더 돌아올 수 있는지를 명확하게 설명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 총리는 정부가 앞서 발표한 긴급민생안정 10대 프로젝트와 민생물가안정 대책, 추가경정예산안 집행, 긴급생활안정지원금 지급 등 민생 대책을 소개했다.

이어 "이러한 단기적인 민생안정 대책에 더해 중장기적으로 우리의 성장잠재력을 높이고, 경제의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서 규제혁신, 제도 선진화 등 산적한 현안을 고통스럽지만 해결해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를 위해 당·정 간에 원팀으로서의 협력은 물론이고, 야당과도 어려운 경제를 해결하기 위한 협력을 과감하게 요청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hye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