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트위터 "매일 스팸계정 100만개 넘게 삭제"

송고시간2022-07-08 08:34

댓글

머스크 '가짜계정' 문제삼자 "스팸계정, 활성계정의 5% 밑돌아" 강조

트위터 "매일 스팸 계정 100만개 넘게 삭제"
트위터 "매일 스팸 계정 100만개 넘게 삭제"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지연 기자 = 트위터가 7일(현지시간) 하루에 스팸 계정 100만개 이상을 삭제한다고 밝혔다고 AP·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이날 트위터는 컨퍼런스콜에서 최근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와 인수 협상에서 대두한 가짜 계정 문제를 의식한 듯 관련 내용을 상세히 설명했다.

이날 트위터가 밝힌 수치는 이전에 대외적으로 알려진 것보다 2배 많다.

5월 파라그 아그라왈 트위터 CEO는 하루에 50여만개 이상의 스팸 계정을 없애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그런데 2달만에 하루에 처리하는 스팸 계정이 100만개로 배 수준으로 불어난 것이다.

트위터는 그러면서 스팸 계정 비율은 분기별 활성 사용자의 5%를 훨씬 밑돈다고 강조했다.

트위터는 가짜 계정 비율을 계산하기 위해 계정 수천개를 무작위로 추출한 뒤 공공·개인정보를 활용해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수치는 2013년부터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제출해왔던 공식 자료에서 쭉 변함이 없었다고 트위터는 덧붙였다.

이 5% 비율은 머스크가 인수 조건으로 트위터 측에 증명을 요구한 기준선이다.

4월 말 머스크는 440억 달러(약 57조2천억원)에 트위터를 인수하겠다고 제안했다.

그러나 이후 허위 계정이나 스팸 봇(BOT: 자동 프로그램) 등 가짜 계정을 문제삼으면서 트위터가 스팸 계정이 활성 사용자의 5% 이하라는 점을 증명하지 않으면 계약을 파기할 수 있다고 시사했다.

이날 트위터는 모든 자동계정이 악성 봇 계정은 아니라고도 강조했다.

올해 2월부터 트위터는 뉴스, 건강, 교통, 날씨 등 유익한 정보를 주는 자동 계정에는 '좋은 봇'(Good bots) 라벨을 붙이기 시작했다.

kit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