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현대차, 국립재활원 등과 이동약자 위한 운전재활프로그램 운영

송고시간2022-07-11 09:27

댓글

CSV 프로젝트 '현대 컨티뉴' 일환…가상운전 시뮬레이터로 훈련 지원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현대차[005380]는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글로벌 공유가치창출(CSV) 프로젝트인 '현대 컨티뉴'(Hyundai Continue)의 일환으로 이동 약자들을 위한 운전 재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현대차, 운전 재활 지원 프로그램 지원
현대차, 운전 재활 지원 프로그램 지원

[현대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차는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국립재활원과 충남대병원, 부산대병원,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현대차를 비롯한 5개 단체는 가상운전 시뮬레이터를 통해 운전평가와 훈련, 도로 주행 연수 등 단계적인 재활 훈련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먼저 현대차는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이노시뮬레이션과의 협업으로 가상운전 시뮬레이터를 개발했다.

가상운전 시뮬레이터에는 신체장애를 가진 사람들도 조작이 가능하도록 핸드 컨트롤 보조장치, 액셀 페달 보조장치 등이 설치됐다.

아울러 실제 중형 자동차 좌석에 4축 전동식 모션 장치가 적용돼 사용자가 실제 차를 운전하는 것과 같은 경험도 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가상운전 시뮬레이터에는 도심주행, 고속도로주행, 야간주행, 국도주행, 주차장 등 5개 상황을 가정한 총 20개의 체험 시나리오와 조향력 확보가능 장치(ABS) 등 안전 기술 체험 시나리오도 탑재돼 있어 사용자가 다양한 운전 경험을 할 수 있다.

또 3단계의 난이도 조절을 통해 사용자 맞춤형 훈련도 가능하다.

현대차 관계자는 "앞으로도 의료기관 등 다양한 부문과 협력해 모빌리티를 활용해 이동 약자의 이동권 향상과 자유로운 이동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차는 지난 1월 글로벌 CSV 프로젝트 현대 컨티뉴를 공개한 이후 친환경과 모빌리티, 미래세대 등 3가지 중점 영역에서 활동을 펼치고 있다.

viv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