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바이든, 이스라엘서 중동 방문 일정 시작…텔아비브 도착

송고시간2022-07-13 21:55

댓글

미-이스라엘, 기후변화·전염병·인공지능 등 협력 강화

바이든 대통령 이스라엘 도착
바이든 대통령 이스라엘 도착

(텔아비브 AFP=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이스라엘 텔아비브 국제공항에 도착하고 있다. 2022.7.13 photo@yna.co.kr

(테헤란=연합뉴스) 이승민 특파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이스라엘에 도착해 중동 방문 일정을 시작했다.

로이터 통신 등 외신과 현지 언론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전용기 '에어포스원'을 타고 이날 오후 수도 텔아비브 벤구리온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야이르 라피드 임시 총리가 바이든 대통령 일행을 맞았다.

환영 행사는 이전 미국 대통령 방문 때보다 간소한 규모로 준비됐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 후 중동을 찾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유가가 치솟는 상황에서 성사됐다.

그는 이틀간 이스라엘에서 일정을 소화한 뒤 사우디아라비아 제다로 이동할 예정이다.

현지 일간 하레츠는 바이든 대통령과 라피드 총리가 전염병 대비·기후변화·인공지능·안보 등 분야 협력 강화를 위한 협약에 서명한다고 보도했다.

미국과 이스라엘은 이들 분야 협력을 위한 고위급 회의를 매년 개최할 예정이며, 기술 투자와 벤처 발굴 등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진행한다고 하레츠는 설명했다.

이스라엘에서 바이든 대통령은 저고도 방공망 '아이언돔', 중거리 방공망 '다윗의 돌팔매' 운용 기지를 둘러보고, 레이저빔을 이용한 차세대 요격 시스템 '아이언빔' 관련 브리핑을 들을 계획이다.

또 바이든 대통령은 요르단강 서안을 방문해 마무드 아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 등과 만날 예정이다.

이번 방문에서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시절 닫았던 예루살렘 영사관 재개관 논의도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제이크 설리반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이날 전용기에서 취재진에게 "우리의 입장은 동예루살렘에 영사관이 필요하다는 것"이라면서 "이번 방문에서 이를 위한 이스라엘 및 팔레스타인 측과 협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logo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