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상민 장관 "대통령 지지율, 시간 지나면 고공행진할 것"

송고시간2022-07-14 07:00

댓글

"코로나19로 아프면 쉬는 문화, 공직자부터 모범 보여야"

"디지털플랫폼정부 20개 과제 추진…자치분권·균형발전 위원회 통합 착수"

이상민 장관, 연합뉴스와 인터뷰
이상민 장관, 연합뉴스와 인터뷰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14일 취임 두달을 맞아 정부서울청사에서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2.7.14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윤구 계승현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14일 윤석열 대통령의 최근 지지율이 30%대로 하락한 데 대해 "시간이 지나 성과가 나면 굉장히 높이 고공행진 할 것이라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말했다.

이 장관은 정부서울청사에서 진행한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대통령께서 인기에 연연해하지 않고, 국민 감성보다는 법과 원칙을 앞세우다 보니 일시적으로 지지율이 떨어질 수 있겠으나, 결국 진심이 구석구석 전달되고 각종 정책이 어느 정도 익어가면 지지율은 곧 반등할 것"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장관 등 인사 논란에 대해서도 "100% 완벽한 인사가 어디 있나"라면서 윤 대통령을 두둔했다.

이 장관은 윤 대통령의 고교 및 대학 직속 후배로 현재 내각 구성원들 가운데서도 대통령과 가장 가까운 측근 중 한명으로 꼽힌다.

이상민 장관, 연합뉴스와 인터뷰
이상민 장관, 연합뉴스와 인터뷰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14일 취임 두달을 맞아 정부서울청사에서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2.7.14 kimsdoo@yna.co.kr

이 장관은 그러나 "공식행사가 많아서 대통령을 자주 뵙지만 개인적으로 만나는 일은 없다"고 말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2차장인 이 장관은 최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급증한 상황에서 '아프면 쉴 수 있는' 문화 정착과 관련해 "아프면 쉬고, 쉬는 것에 대해 눈치 주면 안 된다"면서 "당연히 공직자가 모범을 보여야 한다. 특히 행안부는 행정혁신업무를 하니까 혁신적으로 생각해서 가장 먼저 앞서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 장관은 국정과제인 디지털플랫폼정부와 관련 "앞으로 정부가 국민이 원하는 서비스를 알아서 먼저 챙겨주고, 국민은 여러 기관과 사이트를 방문할 필요 없이 민간 앱에서 평소 사용하던 아이디로 편리하게 정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면서 여러 부처가 20개 과제를 선도 프로젝트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2024년 인공지능 활용 맞춤형 서비스인 '마이 AI(인공지능)'를 제공하고, 하나의 사이트에서 모든 서비스를 이용하는 '원사이트 토털 서비스'를 구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와 인터뷰 하는 이상민 장관
연합뉴스와 인터뷰 하는 이상민 장관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이 14일 취임 두달을 맞아 정부서울청사에서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2.7.14 kimsdoo@yna.co.kr

또한 사이트마다 아이디를 만들 필요 없이 평소 쓰는 민간 아이디 등으로 공공 앱을 편리하게 이용하는 '애니 아이디(Any ID) 간편 로그인' 체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장관은 부산·울산·경남 메가시티 조성과 관련해서는 "민선 8기 3개 시·도지사가 공감대를 형성해 계획대로 추진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이 밀접한 관련이 있지만, 그동안 자치분권위원회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기능을 분산 수행했다면서 "행안부와 산업부가 두 위원회를 통합 운영하는 것이 효과적이라는 공감대하에 관련 법안 및 통합 작업에 착수했다"고 말했다.

yki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