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보령해양머드박람회 관람객 사흘간 5만5천여명에 그쳐

송고시간2022-07-19 15:04

댓글

목표의 절반에도 못 미쳐

보령 해양머드박람회장 입구
보령 해양머드박람회장 입구

[연합뉴스 자료사진]

(보령=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지난 16일 개장한 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찾은 관람객이 사흘간 5만5천여명에 머물러 기대에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보령해양머드박람회 조직위에 따르면 전날까지 박람회장을 찾은 관람객은 첫날인 16일 2만8천589명, 17일 1만7천619명, 18일 9천756명 등 외국인 3천여명을 포함해 모두 5만5천964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하루 평균 1만8천600여명이 찾은 것으로, 애초 박람회 조직위가 목표로 한 하루 평균 입장객 4만명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치이다.

조직위는 코로나19 재확산과 본격 휴가철에 접어들지 않은 점 등이 관람객 부족으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하고 이에 따른 대책을 마련 중이다.

아직 장마철이 끝나지 않아 주말에 비가 오락가락하는 등 기상 상태도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고 있다.

조직위는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감염 우려를 덜고자 박람회장 안팎에 특별 방역 대책을 시행 중이다.

행사장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실내외 마스크 착용 점검을 강화하며, 실내 음료 취식 자제를 권고하는 한편 전시관 입구에 비대면 발열 체크기를 설치하고 유증상자는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도록 했다.

박람회장은 전문소독업체를 통해 주기적으로 전면 소독을 하고, 화장실이나 샤워장 등 다중이용시설은 수시 소독하며 관람객들이 1m 이상 거리를 둘 수 있도록 현장 관리직원을 배치하는 등 방역을 강화했다.

조직위 관계자는 "충남교육청 등에 방학에 들어가면 학생들이 박람회장에서 현장 체험학습 등을 할 수 있게 해달라고 요청했다"며 "장마가 끝나는 이번 주말부터 본격적으로 관람객이 몰릴 것에 대비해 방역과 손님맞이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min365@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