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현대중공업 노사, 올해 임단협 상견례…빠른 타결 강조

송고시간2022-07-19 15:44

댓글
현대증공업 노사, 2022년 임단협 상견례
현대증공업 노사, 2022년 임단협 상견례

[현대중공업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현대중공업 노사는 19일 울산 본사에서 2022년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 상견례를 열었다.

상견례에는 이상균 현대중공업 사장과 손덕헌 금속노조 부위원장, 정병천 현대중공업 노조지부장을 비롯한 노사 교섭위원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상균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조선 경기가 많이 좋아졌다고 하지만 금리 인상과 고물가 현상 등으로 대외환경의 불확실성이 급격히 커지고 있다"며 "서로 양보해 이른 시일 내 교섭을 마무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병천 지부장은 "생산적인 교섭으로 노사관계를 변화시켜 나가길 바란다"며 "지부장으로서 필요한 상황이 오면 결단을 할 테니 창사 50주년을 노사가 함께 멋지게 마무리하자"고 제안했다.

노조는 앞서 기본급 14만2천300원(호봉승급분 별도) 인상 등을 담은 올해 요구안을 사측에 전달했다.

cant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