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내일도 덥다…밤부터 장맛비 내리지만 무더위 끊긴 역부족

송고시간2022-07-19 17:10

댓글

아침 20~25도·낮 27~33도…영남·제주 체감온도 33도 이상

모레 오전까지 비…강수량은 많지 않을 듯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전국 대부분 지역 한낮 체감온도가 31도 이상으로 오르는 등 불볕더위가 계속된 19일 서울 성동구 서울숲에서 시민이 나무 그늘에 누운 채 분수를 바라보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 2022.7.19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전국 대부분 지역 한낮 체감온도가 31도 이상으로 오르는 등 불볕더위가 계속된 19일 서울 성동구 서울숲에서 시민이 나무 그늘에 누운 채 분수를 바라보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 2022.7.19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19일 대구 낮 최고기온이 34.1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이 무더웠는데 20일도 만만치 않게 덥겠다.

20일 아침 최저기온은 20~25도이고 낮 최고기온은 27~33도일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최고기온은 서울 24도와 30도, 인천 24도와 27도, 대전·광주·울산 23도와 32도, 대구 24도와 33도, 부산 24도와 30도다.

전국 대부분 지역 체감온도가 최고 31도 이상을 기록하겠다.

특히 영남·전남동부·제주 등은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이상까지 치솟겠다.

더위는 20일 밤 전국에 장맛비가 오면서 잠깐 누그러지겠다.

저기압이 정체전선을 달고 접근해오면서 20일 밤부터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기 시작하겠다. 비는 수도권과 충청에서는 21일 새벽까지, 다른 지역은 21일 오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제주는 20일 오전과 21일 오후 사이 비가 오락가락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충청·남부지방·제주 20~70㎜, 수도권·강원·서해5도·울릉도·독도 5~30㎜로 이번 장맛비는 이전보다 양이 많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비에 습도가 높아진 상황에서 비가 그친 뒤 기온이 다시 오르면서 다시금 무더위가 이어지겠다.

jylee24@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