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구 정수사업소서 정화조 청소하던 공무원 등 3명 중상

송고시간2022-07-20 11:38

댓글
경찰
경찰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20일 오전 9시 45분께 대구 달성군 다사읍 상수도 사업본부 죽곡 정수사업소에서 정화조 청소 작업을 하던 작업자들이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

중상자로 분류된 30대·50대 공무원 2명은 의식이 없는 상태로, 60대 용역업체 직원 1명은 심정지 상태로 대학병원에 이송됐다.

함께 있던 50대 용역업체 직원 1명은 스스로 탈출했다.

사고 장소는 지하 물관리 장소인 저류조로 이들은 정화조 청소 작업 중이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구조 당시 내부에서 사이안화수소 47ppm이 측정됐다. 사이안화수소 치사량은 50ppm이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고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죽곡 정수사업소 작업자 구조
죽곡 정수사업소 작업자 구조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unhyu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