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구정수사업소 청소용역원 1명 사망…구조나선 공무원 2명 중상(종합)

송고시간2022-07-20 13:20

댓글

"맹독성의 무색 휘발성 액체 사이안화수소 중독"

경찰
경찰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대구 상수도 사업본부 정수사업소 정화조 청소 작업에 투입된 작업자가 맹독성의 무색 휘발성 액체인 사이안화수소 중독으로 사망했다.

작업자를 구하려던 공무원 2명은 중태에 빠졌다.

경찰에 따르면 20일 오전 9시 45분께 대구 달성군 다사읍 상수도 사업본부 죽곡 정수사업소에서 정화조 청소 작업을 하기 위해 용역업체 직원 50·60대 남성 2명이 투입됐다.

60대 직원 A씨가 바닥에 쓰러졌으며, 50대 직원 B씨가 구조를 요청하자 공무원(30·50대) 두 명이 달려와 탈출을 돕던 중 쓰러졌다.

이후 B씨만 간신히 빠져나온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심정지 상태로 대학병원에 이송됐으나 사망했다. 의식이 없는 공무원 두 명은 심각한 상황으로 전해졌다.

용역업체 직원들은 아래로 내려가던 중 사이안화수소 가스 냄새를 맡고 철수를 하려던 차였다고 경찰은 밝혔다.

사고가 난 곳은 지하 물관리 장소인 저류조 지하 2층이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구조 당시 내부에서 사이안화수소 47ppm이 측정됐다. 사이안화수소 치사량은 50ppm이다.

사이안화수소는 약산성으로 물에 잘 녹으며, 물에 녹으면 사이안화수소산 또는 청산이라고 한다. 청산가리의 청산이 이것이다. 맹독성의 무색 휘발성 액체다.

이날 아침 청소 작업 전 공무원들이 정화조 자연 환기를 했으나, 사이안화수소 측정을 했는지는 파악되지 않았다.

경찰은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등을 검토하고 있다.

죽곡 정수사업소 작업자 구조
죽곡 정수사업소 작업자 구조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unhyu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