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롯데·신세계·현대백화점, 8월 1일부터 추석 선물세트 예약 판매

송고시간2022-07-26 06:00

댓글
[롯데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롯데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롯데와 신세계[004170], 현대 등 백화점 3사가 8월 1일부터 추석 선물세트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백화점 업계는 이번 추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엔데믹(endemic·풍토병으로 굳어진 감염병) 전환 이후 첫 명절인 만큼 귀성 선물세트 구매 고객이 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백화점은 18일까지 신선식품 60여종과 건강식품 40여종, 주류 20여종, 가공상품 50여종 등 총 170여종의 선물세트를 예약 판매한다.

이 기간에 구입하면 품목별로 축산 10∼15%, 수산 20%, 청과 10∼55%, 와인 10∼20%, 건강식품 30∼50%의 할인율이 각각 적용된다.

롯데온도 8월 5∼18일 백화점 추석선물세트 사전 판매 행사를 한다.

조용욱 롯데백화점 프레시푸드 부문장은 "리오프닝(경제활동 재개) 이후 첫 명절인 만큼 많은 이들이 추석 선물을 구입해 고향에 내려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신세계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신세계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신세계백화점은 8월 21일까지 농산물 35개 품목, 한우 등 축산 32개 품목, 굴비·갈치 등 수산 29개 품목, 건강식품 60개 품목 등 230여종의 선물세트를 예약 판매한다.

한우는 5∼10%, 굴비는 20%, 와인은 60%, 건강식품은 60%가량 할인율이 적용된다.

신세계백화점은 청탁금지법상 명절에 선물할 수 있는 농·축·수산물의 가액이 20만원으로 상향됨에 따라 10만원대 이상 상품도 지난해 추석 때보다 15% 늘려 100여개 품목을 선보인다.

SSG닷컴의 신세계백화점몰도 다음달 7일까지 총 4천200여개의 품목을 예약 판매한다.

SSG닷컴은 특히 신세계백화점몰 전용 상품 물량을 지난해 추석 때보다 30% 늘렸다.

최원준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은 "비대면 트렌드에 맞춰 신세계백화점몰 전용 상품을 지난 추석 때보다 늘리는 등 10만원 이상 세트와 온라인 상품을 작년보다 강화했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백화점[069960]도 다음달 1∼21일 추석 선물세트 200여종을 최대 30% 할인된 가격에 예약 판매한다.

압구정본점과 더현대서울, 충청점, 울산점 등 4개 점포와 온라인몰 '더현대닷컴', '현대식품관 투홈'에서 먼저 시작하고 다음달 8일부터는 전국 16개 모든 점포로 확대한다.

현대백화점 측은 귀성 선물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예약 판매 물량을 20% 이상 늘렸다.

더현대닷컴에서는 추석 선물세트를 5만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에게 최대 10% 할인 쿠폰을 주고 1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구매 금액대별로 '더머니 적립금'을 준다.

현대백화점은 포장된 선물세트 배송 상자를 일일이 소독한 뒤 선물을 받는 고객이 요청한 날짜와 장소로 상품을 전달하는 '비대면 안심 배송 서비스'도 운영한다.

zitron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