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청주시 '대청호 둘레길' 조성 추진…총길이 7㎞

송고시간2022-07-29 08:00

댓글
대청호 인공 수초재배섬 분수
대청호 인공 수초재배섬 분수

[청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대청호는 충청권 주민의 식수원이자 대표적 관광지다.

옛 대통령 전용 휴양시설인 청주시 상당구 문의면 소재 청남대에는 대청호의 아름다운 풍광을 즐기려는 관광객의 발길이 일년내내 이어진다.

문의면 청주취수탑 인근에서는 대청호 인공 수초재배섬 분수가 뿜어내는 시원한 물줄기도 감상할 수 있다.

청주시가 대청호의 아름다운 풍광을 즐기며 호젓하게 산책을 즐길 수 있는 '대청호 둘레길' 조성에 나선다.

29일 시에 따르면 2024년부터 2026년까지 국비 등 100억원을 들여 상당구 문의면 문의문화재단지∼서원구 현도면 오가리 삼거리를 잇는 도로 옆에 둘레길을 만들 계획이다.

시는 이를 위해 내년 3월 환경부의 국가생태 문화 탐방로 조성 사업에 응모해 국비 50억원을 확보한다는 구상이다.

시는 국비가 확보되면 시비 50억원을 보태 2024년부터 둘레길 조성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시가 구상하는 둘레길은 총 길이 7㎞, 폭 2m다.

청주시청 임시청사
청주시청 임시청사

[청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시는 둘레길 곳곳에 전망대와 간이 화장실, 식수대 등 편의시설도 설치할 예정이다.

시는 이 길을 인근의 대전의 대청 로하스길, 문의면 소재지 자전거길과 연계한 청주의 대표적 둘레길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대청호반을 끼고 산책하며 건강을 다질 수 있도록 하고자 이 길 조성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yw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