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천 굴포천 수로서 실종 신고된 80대 숨진 채 발견

송고시간2022-07-31 08:23

댓글
출동한 소방대원들
출동한 소방대원들

[인천 계양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인천 굴포천 수로에서 8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1일 인천 계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9시 14분께 인천시 계양구 동양동 굴포천 수로에서 물 위에 떠 있는 A씨를 행인이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경찰의 공동대응 요청을 받은 소방당국이 현장에 출동했으나 A씨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

인양 당시 A씨는 허리 보호대를 착용하고 있었으며 반소매 상의에 긴바지 차림이었다.

조사 결과 A씨는 계양구 거주자로 당일 가족이 실종 신고를 한 상태였다.

요양보호사는 A씨의 집 안에 설치된 센서에 6시간 넘게 아무런 움직임이 감지되지 않자 A씨 가족에게 연락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했다.

경찰 관계자는 "외상은 발견되지 않아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며 "여러 가능성을 열어두고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ho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