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커피전문점 만족도 스타벅스-커피빈-할리스커피 순으로 높아"

송고시간2022-08-01 06:00

댓글

소비자원, 7개 커피전문점 대상 조사…58.7% "일회용 컵 보증금제 잘 몰라"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계없음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계없음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국내 커피전문점 중 스타벅스와 커피빈, 할리스커피 등 순으로 소비자들의 만족도가 높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소비자원은 올해 4월 7∼15일 최근 3개월 내 커피전문점을 이용한 20세 이상 소비자 1천400명을 대상으로 7개 커피전문점(메가커피·스타벅스·엔제리너스·이디야커피·커피빈·투썸플레이스·할리스커피, 이상 가나다순)에 대한 소비자 만족도와 이용실태를 조사한 결과 종합만족도는 5점 기준에 평균 3.86점으로 나타났다고 1일 밝혔다.

스타벅스의 종합만족도가 3.99점으로 가장 높았고 커피빈(3.93점)과 할리스커피(3.92점)도 평균을 웃돌았다.이어 이디야커피·투썸플레이스(각 3.83점), 메가커피(3.82점), 엔제리너스(3.69점) 등의 순으로 종합만족도가 높았다.

소비자원은 스타벅스와 엔제리너스를 제외한 중위권 그룹의 종합만족도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고 설명했다.

[한국소비자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소비자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비스 품질 만족도에서는 스타벅스(4.16점)와 커피빈(4.04점)의 점수가 높았고, 서비스 상품 만족도에서는 커피빈(3.94점)이 가장 좋은 점수를 받았다. 커피빈은 서비스 체험 만족도에서도 3.90점을 받아 가장 점수가 높았다.

해당 업체의 서비스 수준에 대한 기대 대비 만족도는 스타벅스(3.98점)가 가장 높았고 이어 이디야커피(3.94점), 할리스커피(3.93점) 순으로 나타났다.

커피전문점의 서비스 상품 요인별로는 '주문 및 결제' 만족도가 3.95점으로 가장 높았고, '가격 및 서비스' 만족도는 3.66점으로 가장 낮았다.

'가격 및 서비스'에서는 메가커피가, '이용공간'에서는 커피빈이 각각 1위를 차지했다. 할리스커피는 이용공간과 가격 및 서비스, 주문 및 결제 부문에서 모두 2위에 올라 고르게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용실태 조사에서는 기업의 친환경 경영활동이 커피전문점 선택에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 40.9%(매우 영향 있음 7.9%, 영향 있음 33.0%)가 '영향이 있다'고 답했다.

올해 12월부터 시행될 예정인 일회용 컵 보증금 제도에 대해서는 '잘 알지는 못하지만 들어본 적은 있다'는 응답이 42.2%, '전혀 모른다'는 답변이 16.5%로 58.7%가 잘 모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커피전문점 방문 빈도는 한 달 평균 11.7회로 조사됐다. 개인별로 월 '5∼10회 미만'이 29.0%로 가장 많았고, '10회'가 23.4%였다.

차를 탄 채로 커피를 주문할 수 있는 '드라이브 스루' 서비스는 37.9%가 이용 경험이 있었고, 이 중 77.6%가 이 서비스에 만족한다고 답했다.

[한국소비자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소비자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zitron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