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尹대통령 긍정 평가 33.1%…"일일기준 첫 20%대 기록"[리얼미터]

송고시간2022-08-01 08:00

댓글

"긍정평가 26일 38.3%→29일 28.7%…부정평가는 64.5%"

회의 주재하는 윤석열 대통령
회의 주재하는 윤석열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29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긍정 평가가 주간 기준으로 30%대 초반을 지켰으나 조사 기간 막판에 일간 기준으로는 20%대로 내려왔다는 조사 결과가 1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지난달 25~29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2천519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 국정 수행에 대한 긍정 평가는 33.1%(매우 잘함 19.8%, 잘하는 편 13.3%)로 집계됐다.

이는 전주 대비 0.2%포인트 낮아진 것으로, 3주째 미세한 하락세를 보이면서도 33%대를 유지했다.

'국정 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 평가는 64.5%(잘못하는 편 7.8%, 매우 잘 못 함 56.8%)로 전주 대비 1.1%포인트 올랐다. '잘 모름'은 2.3%를 기록했다.

조사 기간내 일간 지표를 보면 지난달 26일 긍정 평가 38.3%, 부정 평가 60.2%에서 29일에는 긍정 평가 28.7%, 부정 평가 68.5%로 집계됐다. 일간 집계에서 긍정 평가가 20%대로 하락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리얼미터는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이 이준석 대표를 가리켜 "내부 총질이나 하던 당대표"라며 권성동 대표 직무대행 겸 원내대표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가 보도된 날이 지난달 26일이다.

리얼미터 측은 경제 위기 상황에서 대통령과 당 대표 직무대행 간의 '문자 노출 사고'가 지지율 급락의 요인 가운데 하나로 작용한 것으로 진단했다.

尹대통령 긍정 평가 33.1%…"일일기준 첫 20%대 기록"[리얼미터] - 2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이 전주 대비 1.4%포인트 높아진 46.0%, 국민의힘은 1.3%포인트 내린 38.4%를 각각 기록했다. 정의당은 3.8%를 나타냈다.

이번 조사는 무선(97%)·유선(3%)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4.4%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geei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