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강릉 '흠뻑쇼' 무대 철거 외국인 노동자 추락사…싸이 측 "애도"

송고시간2022-08-01 00:24

댓글

"대책 마련·재발 방지에 책임감 있는 자세로 임할 것"

올림픽주경기장 '흠뻑'[연합뉴스 자료사진]
올림픽주경기장 '흠뻑'[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7월 17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린 가수 싸이의 콘서트 '싸이흠뻑쇼 2022'에서 관객들이 물줄기를 맞으며 공연을 즐기고 있다. 2022.7.17 ondol@yna.co.kr

(서울=연합뉴스) 안정훈 기자= 가수 싸이 측이 '흠뻑쇼' 무대 설비를 철거하던 외국인 노동자가 추락사한 것과 관련해 애도를 표했다.

싸이 소속사 피네이션은 31일 발표한 입장문에서 "불의의 사고로 유명을 달리한 고인에게 진심으로 애도를 표한다"며 "유족분들에게도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피네이션은 또 "고인의 마지막 길을 최선을 다해 돌보겠다"며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대책 마련과 재발 방지에 책임감 있는 자세로 임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후 3시 53분께 강원 강릉종합운동장에서 조명탑 철거 작업을 하던 A씨가 15m 아래로 떨어지는 사고가 난 뒤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다.

A씨는 몽골 국적 20대 남성으로 무대 구조물을 제작하는 외주업체에 고용된 것으로 전해졌다. 전날 강릉종합운동장에서는 싸이의 흠뻑쇼 공연이 열렸다.

hu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