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민재, 성공적인 '비공식 데뷔전'…이강인과 코리안더비는 무산

송고시간2022-08-01 06:42

댓글

나폴리 이적 후 첫 친선경기로 마요르카 상대…전반 무실점 이끌어

후반엔 마요르카 이강인 출전…1-1 무승부 기여

첫 나폴리 친선경기 나선 김민재
첫 나폴리 친선경기 나선 김민재

[나폴리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괴물 수비수' 김민재(26)가 이탈리아 프로축구 SSC 나폴리 '비공식 데뷔전'을 성공적으로 치렀다.

나폴리는 1일(한국시간) 이탈리아 카스텔디산그로의 테오필로 파티니 경기장에서 마요르카(스페인)를 상대로 치른 프리시즌 친선경기를 1-1 무승부로 마쳤다.

김민재는 선발 출전해 45분을 소화하며 팀의 전반 무실점에 기여했다.

마요르카에서는 한국 국가대표팀 출신 미드필더 이강인이 출전했으나 후반 시작과 함께 그라운드를 밟으면서 김민재와 엇갈려 '코리안 더비'는 성사되지 않았다.

김민재는 탄탄한 수비는 물론이고 기회가 날 때마다 미드필더나 측면 공격수들에게 정확한 패스를 뿌려주며 자신의 장기를 유감없이 뽐냈다.

김민재가 플레이한 45분 동안 마요르카는 득점에 가까운 장면을 거의 만들지 못했다.

나폴리는 전반 8분 상대 수비수의 핸드볼 파울에 이은 빅터 오시멘의 페널티킥 골로 앞서나갔다.

후반에는 이강인이 돋보이는 활약을 펼쳤다.

이강인은 과감한 돌파로 나폴리 수비진을 괴롭히며 공격의 물꼬를 텄다.

마요르카는 후반 10분 안토니오 라이요의 헤더 득점으로 1-1을 만들었다.

나폴리로서는 김민재가 나가자마자 실점한 셈이 됐다.

나폴리는 오는 4일 3시 30분 지로나(스페인)를 상대로 프리시즌 담금질을 이어간다.

마요르카는 16일 0시 30분 빌바오를 상대로 스페인 라리가 개막전을 치른다.

ah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