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자농구 에이스 박지수 공황장애…국가대표서 일단 제외

송고시간2022-08-01 10:48

댓글
올해 1월 국가대표팀에 소집된 박지수 선수
올해 1월 국가대표팀에 소집된 박지수 선수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 여자농구의 간판 박지수(24·196㎝)가 공황 장애로 인해 국가대표에 합류하지 못하게 됐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1일 "박지수가 최근 과호흡 증세 발현으로 정밀 검사를 받았고, 공황장애 초기라는 진단 결과가 나왔다"며 "모든 훈련을 중단하고 열흘 이상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협회는 "증상이 완화될 때까지 적절한 치료와 충분한 휴식이 필요하다는 전문의 소견에 따라 박지수의 대표팀 미합류를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협회와 박지수의 소속팀 청주 KB는 박지수가 건강한 모습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선수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정선민 감독이 지휘하는 여자농구 대표팀은 원래 1일 충북 진천선수촌에 선수 16명을 소집할 예정이었으나 박지수가 빠지면서 15명이 모이게 됐다.

여자농구 대표팀은 18, 19일에 라트비아 대표팀을 초청해 충북 청주체육관에서 평가전을 치르고, 9월 22일 호주 시드니에서 개막하는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에 출전할 예정이다.

email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