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박홍근, 정유사 만나 "유가폭등에 국민 어려움…고통분담 필요"

송고시간2022-08-01 16:35

댓글

"미국 등 횡재세 추진…정유사 허리띠 졸라매고 같이 노력해야"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유가 국민고통 분담을 위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8.1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는 1일 고유가 국면에서 국내 정유회사들의 '고통 분담'을 촉구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민생우선실천단이 개최한 '고유가 국민 고통 분담을 위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유가 폭등기에 국민들은 대체로 어려움을 겪는다"며 "정부도 정유사도 소비자도 서로 고통을 분담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 간담회에는 에쓰오일, GS칼텍스, 현대오일뱅크, SK에너지 등 정유 4사 임원 및 대한석유협회 관계자가 참석했다.

기념촬영하는 정유업계 간담회 참석자들
기념촬영하는 정유업계 간담회 참석자들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회의실에서 열린 고유가 국민고통 분담을 위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평길 S-Oil 전무, 윤준병 의원, 김창수 GS칼텍스 전무, 박홍근 원내대표, 구창용 SK에너지 부사장, 김성환 정책위의장, 유필동 현대오일뱅크 전무, 김한정 의원, 정동창 대한석유협회 부회장. 2022.8.1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박 원내대표는 "정유업계가 상생 기금을 자발적으로 마련해 에너지 취약계층이나 화물 노동자, 자영업자 생계를 도울 방안을 마련해보자는 취지로 간담회가 마련됐다"면서 "경제가 비상 상황인 만큼 정유업계가 고통을 분담하며 사회적인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민생특위에서 통과된 유류세 인하 폭 확대 법안은 내일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유가 국민고통 분담을 위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8.1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김성환 정책위의장은 "영국, 이탈리아, 미국은 유가 등락 과정에서 우연하지 않게 얻은 이익은 환원할 필요가 있다고 해서 횡재세를 추진하고 있다"면서 "우리나라도 이러한 사회적 압박이 있는 게 사실"이라고 지적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과거 글로벌 금융위기 때에는 정유사가 1천억원의 특별기금을 마련해 에너지 취약계층에 환원한 전례가 있다"면서 "정유사가 더 허리띠를 졸라매고 같이 노력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js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