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미국 모기지 금리 4개월 만에 5% 아래로…"경기하강 우려 영향"

송고시간2022-08-05 15:50

댓글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미국 주택담보대출(모기지) 금리가 4개월 만에 처음으로 5% 아래로 내려갔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과 워싱턴포스트(WO)가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미국 국책 모기지업체 프레디맥은 이날 30년 고정 모기지 금리가 이번 주에 4.99%로 지난 4월 이후 가장 낮았다고 밝혔다.

30년 고정 모기지 금리는 지난주에 5.3%, 지난해 같은 기간엔 2.77%였다.

30년 고정 모기지 금리는 지난 6월에 5.81%까지 급등하면서 13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바 있다.

15년 고정 모기지 금리도 이번 주에 4.26%로 지난주(4.58%)보다 떨어졌으며 5년 고정 모기지 금리 역시 4.25%로 지난주보다 0.04%포인트 하락했다.

WSJ은 모기지 금리는 경제 상황에 대한 기대에 따라 등락이 결정되는 경향이 있다면서 최근 미국 경기 하강에 대한 우려가 금리 인상에 대한 기대감을 낮춘 것이 모기지 금리 하락으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모기지 금리와 밀접한 관련이 있는 10년물 미국 국채 금리도 지난 1일에 4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한 바 있다.

프레디맥 수석 이코노미스트인 샘 카터는 인플레이션과 다른 요소를 둘러싼 높은 불확실성으로 인해 모기지 금리의 변동성이 크게 나타날 가능성이 있다고 내다봤다.

매물로 나온 미국 버지니아주의 한 주택
매물로 나온 미국 버지니아주의 한 주택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kp@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