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원/달러 환율, 5거래일 만에 1,300원 아래로…1,298.3원 마감

송고시간2022-08-05 16:04

댓글

11.8원 급락…지난달 28일 이후 최대 낙폭

2,490선 넘어선 코스피
2,490선 넘어선 코스피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코스피가 2,490선을 넘어선 5일 서울 중구 을지로 하나은행 딜링룸 모니터에 종가가 표시돼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7.69포인트(0.72%) 높은 2,490.80에 장을 마쳤다. 원/달러 환율은 11.8원 내린 1,298.3원에 마감됐다. 2022.8.5 utzza@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주현 기자 = 5일 원/달러 환율이 11원 이상 급락하며 5거래일 만에 1,300원 아래서 마감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날 종가보다 11.8원 내린 달러당 1,298.3원에 거래를 마쳤다.

환율이 1,300원 아래에서 마감한 것은 지난달 29일(종가 1,299.1원) 이후 5거래일 만이다.

이날 낙폭은 지난달 28일(17.2원) 이후 가장 컸다.

환율은 전날 종가보다 6.6원 내린 1,303.5원에서 출발했다.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 속에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긴축 강도가 완화될 것이라는 시장의 기대감을 반영했다.

장 초반 1,300원대 초반에 머물던 환율은 장중 위안화 강세와 연동하며 낙폭을 키웠다.

국내 증시에서 외국인 순매수세가 이어지며 원/달러 환율은 더욱 하락 압력을 받았다.

환율은 장중 1,296.1원까지 저점을 낮췄다가 낙폭을 일부 반납하며 1,298원대에서 장을 마쳤다.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7.69포인트(0.72%) 오른 2,490.80에 장을 마쳤다.

오후 3시 30분 현재 원/엔 재정환율은 100엔당 973.64원이다. 전날 오후 3시 30분 기준가(976.12원)에서 2.48원 내렸다.

viva5@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