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다음주 경제] 명절 고물가 부담 덜 수 있을까…추석 민생대책 주목

송고시간2022-08-06 07:45

댓글

7월 고용·금융 시장 동향 및 수출입 물가지수 발표

'추석물가' 우려
'추석물가' 우려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물가 상승이 지속되는 가운데 전문가들은 먹거리 물가가 더 오를 것으로 전망, 벌써 '추석 물가'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사진은 3일 서울의 한 전통시장. 2022.8.3 mjka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심재훈 기자 = 다음 주(8∼12일)에는 정부의 추석 민생안정 대책이 발표된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2개월 연속 6%대를 기록한 가운데 예년보다 이른 추석을 앞두고 정부가 국민들의 고물가 부담을 어느 정도 덜어줄 수 있을지 주목된다.

6일 관련 부처 등에 따르면 정부가 내주에 발표할 추석 민생안정 대책은 생활물가 안정에 초점이 맞춰질 것으로 보인다.

밥상 물가를 안정시키고 필수 생계비를 경감하는 내용이 될 가능성이 크다.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지난 1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업무보고에서 "민생경제 안정을 최우선으로 챙기겠다"면서 "예년보다 이른 추석에 대비해 민생대책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10일에는 통계청이 7월 고용동향을 발표한다.

취업자 증가세가 둔화했을지가 관심이다.

6월 취업자 수는 2천847만8천명으로 1년 전보다 84만1천명 증가했다.

이는 같은 달 기준으로 2000년(87만7천명) 이후 22년 만에 최대폭 증가이지만 올해 1월과 2월 100만명 이상을 기록했던 데 비하면 둔화한 수준이다.

정부는 올해 하반기를 기점으로 고용시장이 점차 둔화할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해 하반기 고용시장 호조와 직접 일자리 사업 종료 등이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국은행은 10일 '7월 중 금융시장 동향'을 발표한다.

6월 말 기준 은행권 가계대출 잔액은 1천60조8천억원으로 4월 이후 3개월째 증가했다.

금리가 높은 신용대출은 뚜렷하게 줄었지만, 주택 관련 대출은 계속 증가하는 추세다.

5대 은행 가계대출은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7개월 연속 감소했다.

12일에는 '7월 수출입물가지수'가 공개된다.

6월에는 원자재 가격 강세 영향으로 수입금액지수(167.54·2015년 100 기준)가 1년 전보다 20.5% 높아졌다. 19개월 연속 올랐지만, 오름폭은 5월(32.0%)보다 줄었다.

유가 상승세가 다소 주춤했기 때문인데, 7월 수출 물가 상승 속도도 떨어졌을지가 관심사다.

president21@yna.co.kr shk999@yna.co.kr spee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