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천 '병원 건물 화재' 희생자에 장례비 지급 보증 등 지원

송고시간2022-08-06 18:53

댓글

(이천=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경기 이천시는 관고동 학산빌딩 화재로 숨진 희생자들의 지원대책을 마련했다고 6일 밝혔다.

이천 관고동 병원 건물서 화재…환자·간호사 등 5명 사망
이천 관고동 병원 건물서 화재…환자·간호사 등 5명 사망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시는 이날 김경희 시장 주재로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열어 희생자 5명의 장례비 지급보증 등 지원 대책을 심의 의결했다.

희생자들의 장례 절차 진행에 차질이 없도록 장례비를 지급 보증하되 이번 화재 참사의 책임 소재가 수사를 통해 가려지면 구상권을 청구할 방침이다.

재난 사고 등을 당한 시민에게 시민안전보험금을 지급할 수 있도록 조치하기로 했다.

시는 또 유가족 전담반을 과장급 간부 공무원으로 구성해 유가족들과 소통을 강화하는 한편 경기도와 협력해 유가족 심리상담도 지원한다.

이번 불은 학산빌딩 3층 스크린골프장에서 발생했으나 연기가 위층으로 유입되면서 4층 투석 전문 병원(열린의원)에 있던 환자 4명과 간호사 1명 등 5명이 미처 대피하지 못해 숨졌다.

전날 오전 10시 17분께 발생한 불은 1시간 10여 분 만인 오전 11시 29분께 꺼졌다.

투석 환자들의 대피를 돕다가 숨진 간호사 현은경(50) 씨 등 희생자 5명의 빈소는 이천시의료원 장례식장에 차려져 이날 추모객의 발길이 이어졌다.

현씨 등 4명의 희생자 발인식은 7일 오전, 나머지 1명의 발인식은 8일 오전 각각 열린다.

gaonnuri@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