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연천 신서에 171㎜ 폭우…임진강 필승교 수위 '수직 상승'

송고시간2022-08-08 14:59

댓글

(연천=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8일 경기북부와 북한 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며 임진강 최북단 남방한계선에 있는 필승교 수위가 급격하게 상승해 4m를 넘어섰다.

방류하는 군남댐
방류하는 군남댐

[연합뉴스 자료사진]

필승교 수위는 이날 오전 7시까지는 1.24m로 안정세를 보였다.

그러나 임진강 유역에 폭우가 쏟아지며 오전 10시 50분 비홍수기 인명 대피 기준인 2m를 넘어섰고 1시간 만인 오전 11시 50분 3m를 돌파한 데 이어 오후 2시 30분 현재 4.23m까지 높아진 상태다.

필승교에서 10㎞가량 하류에 있는 군남홍수조절댐 수위도 오후 2시 30분 현재 28.593m로 상승했다.

군남댐 수위는 이날 오전 7시 25.210m에서 오전 10시 50분 26m, 오전 11시 30분 27m, 오후 1시 28m를 각각 넘어섰다.

군남댐은 현재 수문을 모두 열어 초당 2천306t을 방류하고 있다. 유입량은 초당 2천360t이다.

불어난 임진강 상류
불어난 임진강 상류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천군은 임진강 유역 대피 안내방송과 함께 순찰 활동을 벌이며 인명사고 등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경기북부 지역에는 이날 오전 0시부터 오후 1시까지 연천 신서 171.0㎜, 포천 관인 139.5㎜, 가평 조종 109.5㎜, 양주 덕정 105.5㎜, 파주 탄현 80.5㎜의 강수량을 기록하는 등 많은 비가 내렸다.

임진강 유역은 필승교 수위에 따라 4단계로 나눠 관리한다.

수위가 1m를 넘어서면 하천 행락객 대피, 2m는 비홍수기 인명 대피, 7.5m는 접경지역 위기 대응 관심 단계, 12m는 접경지역 위기 대응 주의 단계가 각각 발령된다.

군남홍수조절댐의 계획홍수위는 40m이다.

wyshi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