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외교부 "봉쇄 中싼야에 한국인 10여명 방문 추정…지원 협의"

송고시간2022-08-08 15:25

댓글
코로나 확산에 전격 봉쇄령 내린 중국 하이난
코로나 확산에 전격 봉쇄령 내린 중국 하이난

(싼야 신화=연합뉴스) 7일 중국의 대표적 관광지인 하이난섬의 싼야에서 관광객들이 줄지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싼야시는 6일 오전 6시를 기해 전역에 봉쇄령을 내리고 시민들과 외지 관광객들이 자택과 숙박시설에서 벗어나지 못하게 한 채 코로나19 PCR(유전자증폭) 전수 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다. 2022.08.08 jsmoon@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기자 = 외교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로 봉쇄령이 내려진 중국 하이난성 싼야시에 한국인 10여 명이 방문 중인 것으로 추정한다며 지원 방안을 협의 중이라고 8일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주광저우총영사관에 따르면 봉쇄 조치가 발령된 싼야시에는 주로 중국 내 거주하는 우리 국민 10여 명이 방문 중인 것으로 추정된다"며 "이 가운데 우리 국민 3명이 지난 6일부터 이틀간 영사관에 연락하고 현지 방역 조치 현황과 의약품 조달방안 등에 대해 문의를 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 공관은 싼야시 당국에 애로사항을 전달하고 지원 방안을 협의 중"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외교부와 주광저우총영사관은 현지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방역 당국과 긴밀한 협조체제를 유지할 예정"이라며 "현지 국민의 애로사항을 파악해 필요한 영사 조력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하이난성 최남단에 위치한 싼야시는 중국 내 대표적 휴양 도시로 6일 오전 6시부터 시내 및 시외 이동이 전면 제한됐다. 이로 인해 현재 관광객 8만여 명의 발이 묶여 있는 상황이다.

kiki@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