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시,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온라인 국제포럼

송고시간2022-08-09 06:00

댓글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8월 14일)을 맞아 11일 오후 1시 국내외 위안부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온라인 국제포럼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분쟁과 여성인권: 이행기 정의와 책임의 정치'를 주제로 총 3개 세션에 걸쳐 기조연설과 발표·토론, 대담이 진행된다.

이화여자대학교 한국여성연구원 김은실 원장이 기조 강연을 하고, 호주 멜버른대학교 캐서린 맥그리거 교수가 인도네시아 위안부를 주제로 발표한다. 이어 한국과 일본의 사례 발표와 전문가 토론이 이어진다.

한일 위안부 생존자들을 담은 영화 '침묵'을 연출한 박수남 감독과 '페미니즘의 도전'을 쓴 정희진 작가와의 대담도 진행된다.

포럼은 서울시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c/seoullive)에서 생중계된다.

서울시는 "우크라이나를 비롯한 국제사회의 분쟁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세계 분쟁과 여성 인권이라는 폭넓은 시선으로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함께 논의하는 장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okk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