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호우경보에 서울시 지하철·버스 증편…막차 30분 연장

송고시간2022-08-08 17:57

댓글

출퇴근 집중배차시간 30분씩 늘려…"수시로 교통정보 확인해야"

여의도에 퍼붓는 비
여의도에 퍼붓는 비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폭염 뒤 다시 장마가 찾아온 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 많은 양의 비가 내리고 있다. 2022.8.8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준태 기자 = 서울시는 8일 오후 서울 전역에 호우경보가 발효됨에 따라 비상수송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비가 오며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이날 퇴근 시간을 시작으로 호우경보가 해제될 때까지 출퇴근 집중 시간대에 대중교통 운행 횟수를 늘린다.

집중배차 시간은 출근 시간대 오전 9시 30분까지, 퇴근 시간대 오후 8시 30분까지 30분씩 연장한다.

지하철은 5∼7호선 및 신림선을 위주로 퇴근 시간대 각 2회씩 총 8회 늘려 운행하고, 막차 시간에는 1∼9호선 및 우이신설선, 신림선 모두 30분씩 연장해 총 74회 증회한다.

8일 오후 5시 기준으로 호우로 인한 도로 전면 통제 구간은 없으나, 올림픽대로 등 일부 구간에서 물 고임 현상이 예상된다고 시는 전했다. 운전자들은 안전 운행을 하면서 수시로 교통정보를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서울시는 호우경보가 해제될 때까지 비상 근무를 이어가며 대중교통 및 도로 상황에 실시간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readines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