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충남권 정체전선 영향 9∼10일 많은 비…최대 200㎜ 예상

송고시간2022-08-09 06:27

댓글
세차게 떨어지는 빗방울
세차게 떨어지는 빗방울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대전과 충남, 세종은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9일부터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리겠다.

이날부터 이틀간 충남 북부권에 100∼200㎜, 그 외 지역은 50∼150㎜ 비가 내릴 것으로 기상청은 예보했다.

일부 지역에서는 시간당 50∼8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

현재 충남 서산과 태안, 당진에 호우주의보가, 홍성과 예산, 아산, 천안에 호우 예비 특보가 각각 내려졌다.

낮 최고 기온은 28∼30도 분포를 보이겠다.

충남 서해안과 고지대에서는 순간 풍속 초속 15m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 관계자는 "정체전선이 오르내리는 정도에 따라 강수량과 강수 구역에 변화가 크겠으니, 최신 기상정보와 레이더 영상을 참고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youngs@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