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신세계그룹, 스타벅스 내부조사 착수…e프리퀀시 개선의견 수렴

송고시간2022-08-11 13:00

댓글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스타벅스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스타벅스 '서머 캐리백'[스타벅스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신세계그룹은 스타벅스 코리아가 고객에게 증정한 '서머 캐리백'에서 발암물질이 검출된 것과 관련해 스타벅스에 대한 내부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신세계그룹은 또 스타벅스 내부망을 통해 조사와 관련한 사내 제보와 e프리퀀시 행사 개선 방향에 대한 의견도 받고 있다.

e프리퀀시는 일정 개수 이상의 음료를 마시면 굿즈를 주는 이벤트로, 논란이 된 서머 캐리백도 e프리퀀시 행사의 증정품이었다.

신세계그룹은 앞서 스타벅스의 조직과 인사, 업무방식 등 전반에 걸쳐 내부조사를 진행하고 필요한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스타벅스는 지난달 28일 서머 캐리백에서 발암물질인 폼알데하이드가 검출된 사실을 확인했다며 사과문을 발표했다.

스타벅스는 현재 서머 캐리백 리콜을 진행 중이다. 서머 캐리백은 증정품과 판매분을 합해 총 108만여개가 풀렸고 지금까지 약 36%인 38만개가 회수됐다.

zitron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