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철규 "국회의원 이준석이 뽑는것 아냐…회견 남탓·거짓말만"

송고시간2022-08-13 19:24

댓글

"이준석 지구 떠나면 호남 출마…李, 아주 사악한 사람"

이철규 국회의원
이철규 국회의원

[이철규 의원실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 이철규 의원은 13일 이준석 대표가 기자회견에서 '윤핵관(윤석열 대통령 핵심 관계자)'들을 지목, 다음 총선에서 수도권 험지 출마를 요구한 데 대해 "국회의원은 유권자가 뽑는 거지 이준석이 뽑는 게 아니다"라고 맞받았다.

이 대표가 이날 실명으로 거론한 '윤핵관' 중 한 명인 이 의원은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이준석이 누구를 어디 가라 뭐 하라 하나. 누가 이준석에게 그런 권한을 줬나"라며 "무소속으로 심판받아 국회의원이 된 나를 보고 어디로 가라는 건가"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가 과거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대통령으로 당선되면 '지구를 떠야지'라고 발언한 것을 거론, "본인이 윤석열 대통령 되면 지구 떠나겠다는 말까지 서슴지 않았는데 본인이 그런 자세를 보이면 내가 우리 당의 험지라 하는 호남 출마도 마다하지 않고 고려하겠다고 이야기했었다"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이 대표를 향해 "지구를 떠난다면 전라도여도 출마하겠다"고 맞받아쳤다고 강원일보가 이날 보도했다.

이 의원은 "지역구 주민들이 자신의 정치적 이익을 대변해 달라고 국회의원으로 뽑아주는 거지 이준석이, 당이 보내서 국회의원이 되는 게 아니다"라면서 "지난 총선에서 무소속으로 심판받아서 국회의원이 된 날 보고 어디로 가라는 건가. 나는 이준석이 생각하는 것처럼 그렇게 공천받아서 국회의원 된 사람이 아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이 대표는 회견에서 권성동 원내대표와 장제원 이철규 의원을 '윤핵관'으로, 정진석 국회부의장과 김정재 박수영 의원을 '윤핵관 호소인'으로 지목하면서 "윤석열 정부가 총선에 승리하는 데에 일조하기 위해 모두 서울 강북 또는 수도권 열세 지역 출마를 선언하십시오"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날 이 대표의 회견에 대해 "말 같은 소리를 해야지 무슨 평가를 하지, 오늘도 계속해서 거짓말을 하고, 오로지 남 탓과 거짓말만 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전제가 올발라야지, 거짓말을 하면 안 되지 않나. 그 주변 사람들은 입만 열면 거짓말이고 속이고 조작한다"고 이 대표를 직격했다.

그는 "작년에 성과 평가를 하는데도 자기한테 바른말 한 사람들은 조작해서 뺀 사람들이다. 이자들이 그런 짓을 하면서 공정과 정의를 부르짖는다"며 "이준석은 아주 사악한 사람이다. 자기한테 바른말 하면 거짓말과 통계 조작까지 해 가면서 상대를 응징하고 보복하는 인격의 소유자"라고 맹비난했다.

yjkim84@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