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집중호우] 7개 시도 7천595명 대피…14명 사망·6명 실종(종합2보)

송고시간2022-08-14 18:36

댓글

충남 농작물·주택 침수 등 피해 늘어…부여서 2명 탄 차량 떠내려가

실종자 찾고 있는 32사단 장병들
실종자 찾고 있는 32사단 장병들

(부여=연합뉴스) 14일 오후 32사단 장병들이 이날 새벽 충남 부여군 은산면 나령리 일대에서 폭우로 인한 급류에 휩쓸린 실종자 2명을 찾기 위해 하천변에서 수색 작업을 하고 있다. 2021.8.14 [32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min365@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윤구 기자 =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지난 8일 이후 집중호우로 거주지를 떠나 대피한 사람은 7개 시도, 55개 시군구에서 7천595명에 이른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오후 6시 현재 주택 침수 등의 피해를 본 이재민은 서울, 경기를 중심으로 1천937명이다. 이들 가운데 1천344명이 아직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있다.

피해 우려로 일시 대피한 사람은 5천658명이며 이 중 미귀가자는 3천750명이다.

임시주거시설 132곳에서 2천45가구 4천935명이 머무르고 있으며 나머지는 친척 집 등에서 지내고 있다.

인명 피해는 사망 14명(서울 8명, 경기 4명, 강원 2명)이며, 실종 6명(경기 2명, 강원 2명, 충남 2명)으로 직전 집계와 동일하다. 부상자는 26명(서울 2명, 경기 23명, 충남 1명)이다.

이날 오전 1시 44분께 충남 부여군 은산면 나령리 인근에서 봉고 트럭이 물길에 휩쓸려 떠내려갔고 트럭에 타고 있던 2명이 실종됐다.

소방청장, 집중호우 실종자 수색 현장점검
소방청장, 집중호우 실종자 수색 현장점검

(서울=연합뉴스) 이흥교 소방청장이 14일 오후 충남 부여군에서 집중호우로 물길에 휩쓸린 실종자 수색 현장을 찾아 점검하고 있다. 2022.8.14 [소방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소방 당국 관계자는 "차량이 물에 떠내려갈 거 같다는 운전자의 신고가 들어왔다"며 "신고를 받고 출동했으나 하천 다리 밑에서 차량만 발견된 상태"라고 설명했다.

소방 당국은 소방관 220명과 장비 20여 대를 동원해 수색 작업을 하고 있다.

부여에는 이날 오전 6시 기준 '8월 1시간 최다 강수량'인 110.6㎜가 쏟아졌다.

강원 원주에서 실종된 노부부와 경기 광주에서 실종된 70대 여성에 대한 수색도 각각 엿새째 이뤄졌다.

이번 집중호우로 서울에서는 서초구에서 4명이 실종된 것으로 보고됐는데 앞서 3명이 숨진 채 발견됐으며 나머지 1명은 오인 신고로 파악됐다.

서초소방서는 지난 8일 밤 릿타워 건물 지하로 내려가는 계단에서 50대 추정 남성이 물살에 떠내려갔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배수 및 수색 작업을 해왔지만, 전날 지하층 수색을 종료하고 해당 신고가 오인 신고라고 결론내렸다.

산사태 복구작업 하는 중장비
산사태 복구작업 하는 중장비

(여주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지난 집중호우 때 산사태가 발생했던 경기도 여주시 산북면 명품리 마을에서 14일 오후 중장비를 이용한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2022.8.14 xanadu@yna.co.kr

전체 사유시설 피해는 6천876건으로 늘었으며 공공시설 피해는 1천30건이다.

전날부터 비가 많이 내린 충남 지역 피해가 많이 늘었다.

농작물 침수 피해는 1천140ha 규모로 특히 충남 지역 피해가 541ha로 가장 많다.

가축은 7만3천552마리가 폐사했다.

주택·상가 침수는 6천760건으로 이 가운데 서울 지역 피해가 5천749건에 이른다.

또한 도로사면 104건, 하천제방 21건 등의 피해가 있었다.

산사태는 265건으로 늘었다. 경기가 174건으로 가장 많고 이밖에 강원 39건, 충남 4건 등이다.

남한산성 등 문화재 피해는 53건이다. 지역별로 경기 30건, 서울 19건, 충남 3건, 강원 1건이다.

잠수교는 아직
잠수교는 아직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14일 오후 서울 잠수교에 교통통제 안내문이 설치되어 있다. 2022.8.14 ondol@yna.co.kr

추가 강수에 대비해 선제적 통제가 이뤄지고 있다.

일반도로는 9곳이 통제됐다.

국도는 31호선 일부 구간(강원 인제 하추리∼합강리 11㎞ 구간)이 교통 통제 중이다.

둔치주차장 25곳, 하천변 11곳, 세월교 12곳, 3개 국립공원 7개 탐방로가 통제됐다.

대기 불안정으로 경기·강원 일부지역에 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정체전선의 남하로 15일 늦은 오후 수도권·강원부터 비가 시작돼 남부지방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한편 김성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이날 오후 5시 집중호우 대비 및 피해수습 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하고 호우 피해를 입은 충청 지역의 신속한 실종자 수색과 응급복구를 위한 중점사항을 관계기관에 지시했다.

yki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