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尹 "위안부, 보편적 가치의 문제…정부 출범전부터 깊이 고민"

송고시간2022-08-16 09:36

댓글
취임 100일 앞둔 윤석열 대통령
취임 100일 앞둔 윤석열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100일 하루 앞둔 16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 기자들과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 2022.8.16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이동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16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에 대해 "인권과 보편적 가치와 관련된 문제"라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 문답에서 '광복절 경축사에 일본군 위안부·강제징용 피해자 문자에 대한 메시지가 없어 아쉽다는 반응도 있었다. 이들의 피해 회복 해법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 정부 출범 전부터 여러 가지 방안에 대해 깊이 고민하고 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어제는 일반적인 방향에 대해 이야기하기 위해 세부적인 이야기들은 들어가지 않았지만 그 취지에 다 (포함돼) 있다고 보면 된다"며 "위안부 문제 역시 인권과 보편적 가치와 관련된 문제 아니겠냐, 그렇게 이해하면 될 것 같다"고 지적했다.

경축사에서 국정 운영의 청사진을 총론적으로 소개하다보니 세부 현안을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경축사에서 강조한 자유와 인권의 가치 차원에서 위안부 문제 등을 바라보고 있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air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