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구대서 80대 만학도 대학원 수료 18년만에 박사학위

송고시간2022-08-18 10:47

댓글

"공부와 봉사활동 더 열심히 할 것"

80살에 박사되는 김송고씨
80살에 박사되는 김송고씨

[대구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경산=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대구대에서 한국 나이로 80살인 만학도가 박사학위를 받게 됐다.

18일 대구대에 따르면 오는 19일 열리는 후기 대학원 학위 수여식에서 사회복지학을 전공한 김송고(80)씨가 철학박사 학위를 받는다. 김씨는 이날 총장상도 받는다.

경북의 한 대학 교직원이던 김씨는 못다 한 학업에 대한 꿈을 이루기 위해 1999년 동국대 사회복지대학원에서 석사과정을 밟았다.

이후 2002년 대구대 일반대학원 사회복지학과에 입학해 2004년 박사과정을 마쳤다.

박사과정 수료 뒤 2010년까지 대구대 사회복지학과에서 노인복지론 등 전공과목을 가르쳤고, 이후에는 다른 대학에서 강의 활동을 이어갔다.

박사 학위 없이 강의를 이어가던 그는 2년 4개월여에 걸쳐 박사 논문을 준비했고, 그 논문이 심사를 통과하면서 이번에 학위를 받게 됐다.

김씨는 '노인의 성생활 및 성태도가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을 주제로 박사 논문을 썼다. 논문은 노인의 기본적 권리인 성생활을 위해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의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는 내용이다.

김씨는 강의하고, 논문을 준비하는 바쁜 생활 속에서도 10년 넘게 노숙자와 독거노인을 위한 봉사를 이어오는 등 사회복지를 실천하는 삶을 살았다.

김씨는 "노인 삶의 질 개선을 위해 지금까지 해 온 공부와 봉사활동을 더 열심히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leeki@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