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체포현장서 검사에 'SOS' 친 경찰…사건 처리 후 감사 편지

송고시간2022-08-19 09:00

댓글

검·경 전화 공조로 보이스피싱 피의자 검거

검찰-경찰 (CG)
검찰-경찰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검찰이 체포현장에서 전화로 도움을 구한 경찰에게 적극적으로 협력해 감사 편지를 받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일산동부경찰서는 지난달 보이스피싱 피의자에 대한 체포·압수영장을 집행하기 위해 현장에 출동했다. 피의자는 보이스피싱 총책과 공모해 타인 명의의 선불 유심 72개를 개통한 혐의를 받고 있었다.

현장에서 경찰은 영장 범위 외에 압수할 필요가 있는 물건과 선불 유심 수거책의 존재 등을 추가로 확인했으나 법률적 판단을 내리기가 쉽지 않았다.

이에 경찰은 의정부지검 고양지청 영장 전담 검사에게 전화를 걸어 도움을 요청했다.

전화를 받은 검사는 경찰에게 수거책에 대한 범죄사실 구성, 긴급압수 등 추가 강제수사 시 적법성 확보 방안 등을 설명했다. 덕분에 상황은 문제없이 정리됐다.

검거된 피의자는 이틀 뒤 구속됐고, 지난 2일 전기통신사업법 위반 혐의로 기소됐다.

검찰의 수사지휘권이 사라진 이후 이처럼 전화 통화로 긴밀하게 협조가 이뤄진 사례는 드문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을 담당한 경찰은 검사에게 '갑작스러운 질의에 함께 고민해주셔서 감사드린다. 덕분에 현장에서의 논란을 최소화할 수 있었다'는 취지의 감사 편지를 전달했다.

acui72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