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어머니와 부적절한 관계 오해…80대 남성 살해한 아들 중형

송고시간2022-08-18 15:44

댓글
창원지방법원
창원지방법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창원지법 형사2부(김은정 부장판사)는 자신의 어머니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고 오해한 80대 남성을 살해한 혐의(살인)로 재판에 넘겨진 A(47) 씨에게 징역 16년에 보호관찰 5년을 선고했다고 18일 밝혔다.

A 씨는 올 1월 30일 경남에 있는 모친 집에서 B(85·남) 씨를 보고 마을 주변까지 따라가 '왜 왔느냐'라고 따져 묻다 밀쳐 넘어뜨린 뒤 주먹 등으로 마구 때려 살해했다.

A 씨는 자신의 어머니가 B 씨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고 오해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재판부는 "살인은 그 결과가 아주 무겁고 피해를 회복하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점에서 엄중하게 처벌할 필요가 있다"며 "피해자는 극심한 공포와 고통을 느끼고 생을 마감했으며 유족들 또한 감당하기 어려운 충격과 고통을 받았을 것으로 보인다"고 판시했다.

home1223@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