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與, 탈북어민 북송사건 등 文정부 인사들 무더기 고발키로

송고시간2022-08-18 19:07

댓글
북 안가려 저항한 탈북어민…강제북송 사진 공개 파장 (CG)
북 안가려 저항한 탈북어민…강제북송 사진 공개 파장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덕재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이 2019년 11월 발생한 '탈북어민 북송' 사건 등과 관련해 문재인 정부 관련 인사들을 무더기로 검찰에 고발한다.

18일 복수의 당 관계자에 따르면 국민의힘 국가안보문란 실태조사 TF(태스크포스)는 오는 19일 오후 국회에서 마지막 회의를 진행한 뒤 문재인 정부 인사들에 대한 고발장을 대검찰청에 제출할 예정이다.

고발 대상으로는 정의용 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김유근 전 국가안보실 1차장, 서욱 정경두 전 국방부 장관, 김연철 전 통일부 장관, 서훈 전 국가정보원장, 민갑룡 전 경찰청장 등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국민의힘은 탈북어민 북송 사건과 관련, 당시 문재인 정부가 탈북어민들의 의사에 반해 강제로 북송시켰다는 주장을 펼쳐왔다.

TF는 또 지난 대선 직전 발생한 북방한계선(NLL) 월선 북한 선박 북송 사건과 2019년 6월 발생한 삼척항 귀순 목선 북송 사건에서 중앙 합동신문을 충분히 진행하지 않았다는 의혹 등을 제기했다.

TF는 특히 문재인 전 대통령, 노영민 전 비서실장, 당시 국정기획상황실장이었던 윤건영 의원을 고발 명단에 포함할지도 저울질 중이다.

다만 TF 위원장인 한기호 의원은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더 많이 고발한다고 좋은가. 진실을 규명하는 게 핵심"이라고 밝혔다.

TF는 내일 회의에서 피고발인 명단을 최종적으로 확정할 방침이다.

honk0216@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