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LG엔솔·GM, 합작 배터리 제4공장 美인디애나에 설립 검토"

송고시간2022-08-19 09:31

댓글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배포 및 DB 금지]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배포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LG에너지솔루션과 미국 자동차 회사 제너럴모터스(GM)가 미국 내 4번째 배터리 공장 설립지로 애리조나주를 검토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양사 합작사인 얼티엄 셀즈의 대변인은 "인디애나주의 뉴 칼라일에 들어설 수 있는 잠재적인 대규모 투자를 위한 경쟁력 있는 사업을 개발하고 있다"며 당국에 세금 감면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말했다.

얼티엄 셀즈의 첫 공장은 미 오하이오주에 있으며 이달 말 양산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외에 테네시주, 미시간주에서도 각각 제2, 제3 공장을 건설 중이다.

noma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