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행안부, '호우 피해' 충남·서울 등 응급복구 40억원 추가 지원

송고시간2022-08-19 10:27

댓글
충남 부여군, 수해 복구 활동하는 소방공무원
충남 부여군, 수해 복구 활동하는 소방공무원

(서울=연합뉴스) 소방청 소속 소방공무원들이 17일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충남 부여군을 찾아 수해복구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2022.8.17 [소방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행정안전부는 지난 8일부터 17일까지 이어진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본 중부 지역에 응급복구비 40억원을 추가로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행안부는 지난 12일 지자체의 신속한 재난 수습을 위해 67억원을 긴급 지원했다. 이후 계속된 집중호우로 피해가 확대되자 충남 13억원, 서울·경기 각 10억원, 강원 5억원, 충북 2억원을 추가로 지원하기로 했다.

이에 총 107억원의 특별교부세가 지자체 응급복구에 쓰인다.

응급복구비로 지원된 특별교부세는 훼손된 도로를 임시 복구하거나 피해시설 잔해물을 처리하는 등 시설물 원상회복 전까지의 긴급 조치와 피해 확산 방지, 이재민 구호 등에 활용된다.

이상민 행안부 장관은 "호우로 피해를 본 주민이 일상으로 조속히 복귀할 수 있도록 지자체의 신속한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ke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