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우상호 "尹, 살아있는 권력 수사…尹정부 檢도 전통 이어야"(종합)

송고시간2022-08-22 15:08

댓글

"尹정부, 정치보복에 올인"…대통령실 인적 개편엔 "측근 보강, 엉뚱한 처방"

정치보복수사대책위에서 발언하는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
정치보복수사대책위에서 발언하는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이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치보복수사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8.22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정윤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은 22일 "윤석열 정부의 검찰도 살아있는 권력을 수사하는 전통을 이어가야 하지 않겠나"라고 밝혔다.

우 위원장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정치보복 수사 대책위원회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살아있는 권력을 수사해서 이렇게 올라오지 않았느냐"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이 문재인 정부 시절 검찰총장으로 있을 때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가족 수사 등이 이뤄진 점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보인다.

우 위원장은 "윤석열 정권이 민심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정치보복에 더욱 골몰하고 있다"며 "(탈북어민 강제 북송 사건 등과 관련해) 대통령기록관을 전격 압수수색하고,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과 관련해) 전 국정원장과 국방부 장관의 자택 압수수색도 동시다발적으로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수사가 꽤 오래전부터 진행됐음에도 연이은 압수수색을 계속하는 것은 아직 처벌할 수 있을 만한 증거물 확보를 못 했다는 방증"이라며 "(윤석열 정부는) 권력기관 장악과 정치보복에 골몰할 때가 아니라 민생을 살피는 쪽으로 기조를 전면 변경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앞서 우 위원장은 이날 오전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도 "이 정부 들어서서 일관되게 권력기관 장악에 너무 몰두하게 될 경우에 그것이 정치보복 수사로 이어질 것이라 경고했는데 현실화하고 있다"며 "(윤석열 정부가) 권력 기관 장악과 정치 보복에 올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정치보복 수사에 올인하는 정권을 국민들이 외면하게 될 것이라는 점을 경고하면서 민주당은 강력하게 투쟁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우 위원장은 또 대통령실 인적 개편을 거론하며 "지지율이 20%대로 추락한 원인을 제대로 분석해서 새로운 대안을 낼 것으로 기대했었지만, 결국은 인적 쇄신이 아니라 측근 보강에 그치고 있다"고 비판했다.

우 위원장은 "김은혜 홍보수석 임명은 쇄신이라고 볼 수가 없지 않으냐"며 "멀쩡하게 일 잘하던 최영범 수석을 김은혜 수석을 다시 기용하기 위해서 내치는 모습이 어이가 없다"고 말했다.

우 위원장은 "홍보수석을 교체하는 것을 보면서 엉뚱한 처방을 내리고 있다고 지적할 수밖에 없다"며 "진단이 잘못돼 처방이 잘못되면 병은 고쳐지지 않는다. 가볍게 고칠 수 있는 병을 점점 수술대로 끌고 가는 느낌이 들어서 걱정된다"고 지적했다.

발언하는 우상호 비대위원장
발언하는 우상호 비대위원장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이 19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8.19 [국회사진기자단] srbaek@yna.co.kr

kong7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