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층간소음에 흉기 들고 윗집 올라간 60대 징역 8월

송고시간2022-08-25 13:57

댓글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대구지법 형사6단독 김재호 판사는 층간소음에 화가 나 흉기를 들고 윗집에 침입한 혐의(특수주거침입 등)로 기소된 A(61)씨에게 징역 8월을 선고했다고 25일 밝혔다.

층간소음 (PG)
층간소음 (PG)

[권도윤 제작] 일러스트

A씨는 지난 5월 31일 아파트 위층에서 어린아이들이 뛰어다니는 소리가 들리자 층간 소음에 항의하기 위해 흉기를 들고 위층 B(51)씨 집으로 가 초인종을 누른 뒤 B씨 허락 없이 현관을 통해 거실로 들어간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B씨에게 흉기를 들이대며 '왜 조용히 안 해. 우리 엄마가 너희 때문에 죽었다'며 욕설을 하고 손으로 멱살을 잡아 여러 차례 흔들어 폭행한 혐의도 받았다.

김 판사는 "피고인 죄질이 좋지 않아 실형 선고가 불가피하지만, 층간소음 문제에 따른 스트레스와 모친 사망으로 순간적 감정을 억누르지 못하고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이는 점 등을 종합했다"고 밝혔다.

msha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