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찰, 가수 남태현·방송인 서민재 마약 혐의 입건

송고시간2022-08-26 10:01

댓글
가수 남태현
가수 남태현

[PB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윤철 기자 = 가수 남태현(28)씨와 인플루언서 방송인 서민재(29)씨가 마약 투약 등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26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두 사람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조만간 소환 조사할 예정이다.

서씨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남태현 필로폰 함", "제 방인가 회사 캐비넷에 (투약에) 쓴 주사기 있어요" 등의 글을 올렸다. 서씨는 이후에도 비슷한 내용의 글을 잇따라 게재한 뒤 삭제했다.

게시글을 본 네티즌들이 경찰에 신고했고, 용산경찰서는 남씨를 입건 전 조사(내사)했다.

22일에는 사법시험준비생모임이 국가수사본부에 남씨와 서씨 및 이들에게 마약을 공급한 제삼자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남씨는 2014년부터 2016년까지 아이돌그룹 위너에서 활동한 뒤 현재 사우스클럽이라는 밴드에 속해있다. 서씨는 2020년 채널A 예능인 '하트시그널' 시즌3에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두 사람은 현재 연인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newsjedi@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