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자친구와 다투다가 싸움 말리는 경찰관 폭행…벌금 500만원

송고시간2022-08-29 06:27

댓글
울산지방법원
울산지방법원

[연합뉴스TV 제공]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여자친구와 싸우다가 이를 제지하려고 출동한 경찰관을 폭행한 40대 남성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형사6단독은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벌금 500만원을 선고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4월 밤 제주도 한 호텔 로비에서 경찰관을 때리고 욕설한 혐의로 기소됐다.

앞서 A씨는 당일 호텔 앞 도로에서 여자친구와 서로 때리는 등 심하게 싸웠고, 이를 본 행인이 신고해 경찰관이 출동했다.

경찰관이 현장에 도착하자 A씨는 귀에서 피가 나는 등 다친 상태였고, A씨 여자친구는 A씨를 피해 경찰관 뒤에 숨는 상황이 벌어졌다.

경찰관은 일단 A씨 여자친구를 호텔로 들여보낸 뒤, A씨에겐 다른 숙소에 묵고, 이튿날 술이 깨면 여자친구와 대화할 것을 권유하고는 현장을 떠났다.

그러자 A씨는 여자친구를 찾아 다시 호텔 로비로 들어갔고, 경찰관도 돌아와 자신을 호텔 밖으로 나가게 하자 경찰관 머리를 치는 등 범행했다.

재판부는 "피해 경찰관으로부터 용서받지 못했으나 폭행 정도가 약하고 잘못을 반성하고 있는 점을 참작했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cant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