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지한 18득점' 한국전력, 결승 진출…대한항공과 대결(종합)

송고시간2022-08-27 18:07

댓글

한국전력, 김지한 활약 속에 삼성화재 제압

임동혁+정지석 60점 합작 대한항공은 우리카드 꺾고 결승행

한국전력 아웃사이드 히터 임성진
한국전력 아웃사이드 히터 임성진

[한국배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한국전력과 대한항공이 2022년 컵대회 정상을 놓고 다툰다.

한국전력은 27일 전남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열린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 준결승에서 삼성화재를 세트 스코어 3-0(25-23 25-21 25-18)으로 꺾었다.

대한항공은 우리카드에 세트 스코어 3-1(28-26 21-25 25-17 25-23)로 승리했다.

두 팀은 28일 오후 1시 30분에 결승전을 치른다.

한국전력은 2016년 청주, 2017년 천안, 2020년 제천 대회에 이어 네 번째 컵대회 우승을 노린다. 2020년 제천에서는 대한항공을 결승전에서 꺾고 우승한 기억이 있다.

2007년 마산, 2011년 수원, 2014년 안산, 2019년 순천에서 우승 트로피를 든 대한항공은 다섯 번째 정상 도전에 나선다.

한국전력 아웃사이드 히터 김지한
한국전력 아웃사이드 히터 김지한

[한국배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신임 사령탑의 맞대결에서 권영민 한국전력 감독이 김상우 삼성화재 감독을 눌렀다.

'컵대회 스타' 자존심 대결에서도 한국전력 아웃사이드 히터 김지한이 삼성화재 아포짓 스파이커 홍민기에 앞섰다.

김지한은 블로킹 득점 5개와 서브 에이스 2개를 포함해 양 팀 합해 최다인 18점을 올렸다.

반면 예선에서 삼성화재 주포 역할을 했던 홍민기는 한국전력의 견제에 시달리며 3득점에 그쳤다.

한국전력은 블로킹에서도 삼성화재를 12-7로 압도했다.

베테랑 서재덕과 신영석(이상 11점), 젊은 날개 공격수 김지한과 임성진(8점)의 신구조화도 돋보였다.

한국전력은 1세트 5-4에서 미들 블로커 조근호가 홍민기의 후위 공격을 블로킹하며 기세를 올렸다. 이어 신영석도 삼성화재 신장호의 퀵 오픈을 블로킹해 7-4로 달아났다.

김지한은 7-5에서 오픈 공격을 성공하더니, 10-6에서는 서브 에이스를 꽂아 넣었다.

이후 한 번도 리드를 빼앗기지 않은 한국전력은 24-21에서 상대에게 연속 득점을 허용했지만, 24-23에서 신영석의 속공으로 첫 세트를 끝냈다.

2세트 14-15에서 퀵 오픈으로 동점을 만든 김지한은 이어 홍민기의 퀵 오픈을 블로킹하며 16-15 역전을 끌어냈다.

김지한의 활약 속에 팽팽한 승부를 이어간 한국전력은 19-19에서 신영석의 속공과 서브 에이스로 21-19로 달아나며 승기를 잡았다.

3세트에서는 한국전력의 젊은 아웃사이드 히터 임성진과 김지한이 동시에 활약했다.

임성진은 17-15에서 서브 에이스를 성공했다. 이어진 랠리에서는 김지한이 퀵 오픈으로 득점했다.

삼성화재 미들 블로커 한상길의 네트 터치로 1점을 추가한 한국전력은 임성진의 서브 에이스로 21-15까지 달아나며 승기를 굳혔다.

오픈 공격하는 임동혁
오픈 공격하는 임동혁

(서울=연합뉴스) 대한항공 아포짓 스파이커 임동혁(오른쪽)이 27일 전남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카드와의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 준결승에서 오픈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한국배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앞서 열린 준결승에서는 V리그 2시즌 연속 통합우승을 달성한 대한항공은 지난해 컵대회 우승팀 우리카드를 꺾었다.

B조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주전들에게 휴식을 준 대한항공은 준결승에서는 세터 한선수를 제외한 주전을 모두 내보냈다.

아포짓 스파이커 임동혁(35점)과 아웃사이드 히터 정지석(25점)은 한결 가벼운 몸으로 우리카드 진영을 맹폭했다.

우리카드도 나경복(20점)과 이강원(12점)을 앞세워 반격했지만, 대한항공의 벽을 넘지 못했다.

jiks7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