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읍서 흉기로 개 학대한 60대 경찰 조사

송고시간2022-08-30 09:16

댓글
동물학대(PG)
동물학대(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정읍=연합뉴스) 나보배 기자 = 전북 정읍경찰서는 흉기를 사용해 개를 학대한 혐의(동물보호법 위반)로 60대 A씨를 조사 중이라고 3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3일 정읍시 연지동의 한 식당 앞에서 개의 몸 일부를 날카로운 흉기로 다치게 하는 등 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치료를 받지 못한 개는 끝내 숨졌다.

이 사실을 알게 된 동물보호단체 비글구조네트워크는 경찰에 신고했다. 단체에 따르면 숨진 개의 이름은 '복순이'로 몇년 전 견주가 뇌졸중으로 쓰러졌을 때 크게 짖어 목숨을 구하기도 한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반려견을 문 것에 화가 나 범행했지만 죽이려고까지 하지는 않았다"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구체적인 범행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war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