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충북도, 9∼10월 산지정화 캠페인 '산사랑 쓰담' 추진

송고시간2022-08-30 10:42

댓글

(청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충북도는 다음 달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충북 산사랑 쓰담(산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쓰레기 담기) 캠페인'을 벌인다고 30일 밝혔다.

민선8기 핵심 공약인 '레이크파크 르네상스' 사업의 실현 기반이 되는 산과 백두대간 호수의 가치와 중요성을 알리고 소중한 산림생태자원을 깨끗하게 보전·관리하기 위한 범도민 산지 정화 운동이다.

산 쓰레기 수거
산 쓰레기 수거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백두대간 정중앙인 충북에는 속리산, 월악산, 소백산 등 명산이 많다.

도는 명산과 백두대간 일원에 무단으로 방치된 쓰레기를 수거함으로써 산림보호의 필요성과 숲의 소중함을 홍보하고, 도민들의 자발적인 동참을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캠페인에는 도와 11개 시·군 주도로 공무원, 산림조합 등 유관기관, 환경 관련 민간단체 등 약 5천명이 참여한다.

청주 우암산, 충주 계명산, 제천 금수산, 보은 속리산, 옥천 장령산, 영동 삼도봉, 증평 좌구산, 진천 두타산, 괴산 조령산, 음성 가섭산, 단양 소백산 등 29개 산과 백두대간 등산로, 계곡 일원에서 추진된다.

도는 누리소통망으로도 캠페인 정보 등을 알린다.

도는 이 기간 청주시와 함께 우암산 일원에서 쓰레기를 치운다.

도 관계자는 "충북에서 산지정화 붐이 조성돼 전국으로 확대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는 민간 주도의 자발적 실천문화 확산을 위해 SNS 홍보 이벤트도 정기적으로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jcpar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